총기 사격씬 리얼한 63년도 한국 영화


 

1963년 개봉한 돌아오지 않는 해병이라는 영화인데

 

당시에는 실탄을 쏘는 소총보다 공포탄을 쏘는 프롭건 같은걸 구하는게 매우 힘들어서

 

실탄을 쏘는 총을 영화촬영에 사용함

 

그리고 군의 협조도 받음

 

 


 


 


 

보임?? 저기 쏘는거 전부 실탄임 

 

 


 

군의 협조를 받았다고 했는데

 

이런 장면을 찍을때

 

육군에서 차출한 특등사수들에게 

 

일부러 오조준을 해서 사격하라고 했었음

 

즉 위의 장면에서 바닥에 펑펑 튀기는게 화약을 사용해서 저런 효과를 주는게 아닌 실탄을 바닥에 쏴서 효과를 준것

 

 


 


 

사격하면서 오는 반동이 공포탄같은거에선 절대 나오기 힘든 반동이라는걸 알수있음

 

그래도 실탄을 사용하는 장면은 아주 위험했기에

 

실제로 엑스트라 한명이 다리에 총을 한방 맞는 사고도 있었다고 함

 

그 총맞은 엑스트라는 피해 보상으로 땅을 받았고함

Comments 댓글 이미지 등록 : [이미지주소]

- 욕설 혹은 과도한 비방 댓글 작성 시 통보 없이 삭제됩니다.

라루키아 09.11 21:55
ㄷㄷㄷ
o0oo0o 09.11 23:55
도비탄 안맞나 ㄷㄷ
남성가족부 09.12 03:09
사람 안죽은게 신기하다
ooooooo 09.12 04:30
대신 녹음기술이 후져서 실총이라는걸 알수가 없었다
ㅇㅇ 09.12 12:33
옛날에 엑스트라에 대한 처우가 오히려 더 좋았네.
auroraleaf 09.13 08:24
이야 목숨 걸고 촬영했네 진짴ㅋㅋㅋㅋㅋㅋㅋㅋ 대단하다 배우들
자유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