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선수의 시그니쳐 공격

김연경 선수의 시그니쳐 공격


크로스 스파이크 도움닫기로 크로스를 한번 보고 상대 블로커에게 마치 


“난 무조건 크로스로 때린다 크로스 좁혀라”


라고 말한뒤 끝까지 안보고 크로스 스파이크 자세에서 스트레이트로 돌려 때리는 미친 공격.



세팅과정도 리시브가 흔들린 상태에서 후위에서 올라온 언더토스 이단연결로 들어온 공을 저런식으로 처리.


알고도 못막고 알고도 홀리며 모르면 쳐맞고 모르면 열받는 김연경 선수의 시그니쳐


“노룩 스트레이트.”

Comments 댓글 이미지 등록 : [이미지주소]

- 욕설, 비방, 어그로성 댓글 작성 시 통보 없이 삭제됩니다.

ㅋㅋㅋ 2019.12.08 18:48
이건 앞상황도 같이봐야는데..저게 세터가 토스 좋게올린게 아니라 베이스라인 뒤에서 수비로 높게 걷어낸거 저렇게 후린거임ㅎㄷㄷ
CandyWhopper 2019.12.09 23:40
사스가 노룩의 민족...
하바니 2019.12.17 02:37
노룩의 원조 무성이 나와봐라
스포츠/게임